호우에 ‘싱크홀’ 경고등… “종합안전계획·점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외국인 언어장벽 낮추는 지자체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북 시군 “국방부 사업 따내라”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사람 태우는 무인기, 녹동항 불꽃쇼… 고흥의 창공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개인정보위, 인공지능 시대 개인정보 정책 방향을 국제사회와 논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인정보위, 인공지능 시대 개인정보 정책 방향을 국제사회와 논의


- 제61차 아시아태평양지역 개인정보 감독기구 협의체(APPA) 포럼에서 ‘비정형 데이터 가명처리 가이드라인’ 및 ‘합성데이터 참조 모델’ 공유






  개인정보보호위원회(위원장 고학수, 이하 ‘개인정보위’)는 6월 20일과 21일 이틀간 캐나다 브리티시 컬럼비아주 개인정보 감독기구가 화상으로 주최한 「제61차 아시아태평양 개인정보보호감독기구 협의체(APPA*) 포럼」에 참석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개인정보 현안 및 정책 협력을 논의하였다.




 * 아시아태평양지역 개인정보 감독기구 협의체(APPA, Asia Pacific Privacy Authorities) : 한국·미국·캐나다·멕시코·페루·콜롬비아·일본·싱가포르·호주·뉴질랜드·홍콩·마카오·필리핀 등 13개국 20개 기관이 가입(한국은 2012년 회원국으로 가입) 




  포럼은 각 국가별 주요사항을 공유하면서 글로벌 개인정보 이슈에 대한 공동 대응 방안 논의, 개인정보 감독기구 간 국제협력 증진, 감독기구의 역량 제고 등 실효적인 국제 논의의 장을 형성하기 위해, 매년 상·하반기 연 2회 개최된다.




  1일차(6.20.) 포럼 “국가별 동향 보고” 세션에서는 각국 개인정보 감독기구들이 아동에 대한 개인정보 보호, 인공지능 관련 개인정보 정책과 소셜네트워크(SNS) 등 여러 조사·처분 사례를 공유하였다. 우리나라 개인정보위는 최장혁 부위원장이 지난 2월 마련한 ‘비정형 데이터 가명처리 가이드라인’을 소개했다. 최근 오픈AI의 ‘소라(SORA)’ 등과 같이 영상이나 이미지를 생성하는 인공지능 서비스 개발 및 확산에 따라 비정형 데이터 활용 수요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기업 현장에서의 불확실성을 해소하고, 보다 안전한 데이터 활용 기반을 마련하는 데 이번 가이드라인의 목적이 있다고 밝혔다.




  2일차(6.21.) 포럼에서는 합성데이터, 연령 확인 정책 등에 관한 패널 토론 세션이 이어졌다. “합성데이터 패널 토론”은 동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저명한 칼리드 엘 에맘 교수가 진행을 맡았고, 우리나라와 싱가포르 개인정보위 그리고 캐나다 국가 디지털 및 데이터 전환 위원회에서 패널로 참여했다. 




 * 진 행 : 칼리드 엘 에맘(Khaled El Emam) 캐나다 오타와대학교 AI 캐나다 연구소장 


   패 널 : 고학수 한국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 캐롤 피오베산(Carole Piovesan) 캐나다 국가 디지털 및 데이터 전환 위원 및 ING 법률회사 대표, 아델린 퉁(Adeline Tung) 싱가포르 개인정보보호위원회 담당




  고학수 위원장은 패널로 참석하여 최근 발표한 ‘한국의 합성데이터 참조 모델’을 공유하였고, 개인정보 강화 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합성데이터’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연구자나 기업 등이 인공지능 학습을 위해 활용할 수 있는 구강 이미지 등 5가지 종류 합성 데이터집합 참조 모델과 함께, 합성데이터 생성 시 필요한 유용성·안전성 검증 절차 등의 소개에 많은 감독기구에서 높은 관심을 보였다.




  고학수 위원장은 이번 포럼 관련 “아시아·태평양 국가들과 개인정보 정책 및 동향을 공유·논의할 수 있었던 뜻깊은 자리였다”며 “특히 지난 2월 우리 위원회를 방문해 우리나라의 법 개정 경험을 공유했던 말레이시아 감독기구가 협의체 회원이 된 것을 환영한다”는 뜻을 밝히며, 아시아·태평양 지역 간 협력을 강화해 나가면서 아시아 지역 개인정보 감독기구의 역량 제고를 지원하는 데 더 많은 관심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 기타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 담당자 : 국제협력담당관 정유진(02-2100-2488), 도승희(02-2100-2486), 박민영(02-2100-2499)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