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런’ 63%가 입시 성공… 교육 사다리 세워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파격의 출산정책… “서울 공공임대 2만호 중 40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올해 예산 삭감돼 사업 차질 빚는데… 새만금 벌써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여름 산사태 예방”… 팔 걷은 지자체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울 기후동행카드 ‘진화’…신용·체크카드로도 충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가 대중교통 무제한 이용권 ‘기후동행카드’를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로 충전할 수 있게 했다고 21일 밝혔다. 기후동행카드 기능을 탑재한 신용카드는 하반기 출시할 예정이다.

모바일 카드는 오는 24일부터 모바일티머니 애플리케이션에서 계좌등록 외에 신용카드·체크카드를 등록해 충전할 수 있다. 삼성페이 등 간편 결제도 된다. 사용기간 만료 전에 재충전도 가능하다.

카드사들은 다양한 프로모션도 준비하고 있다. 24일부터 다음 달 31일까지 KB국민·롯데·삼성·신한·하나카드로 모바일 기후동행카드를 충전할 경우 최대 1만원의 추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당초 현금으로만 구매할 수 있었던 실물 카드는 27일부터 서울교통공사가 운영하는 지하철 1∼8호선 역사에서 신용카드 등으로 충전할 수 있게 된다. 지하철 역사의 일회용 교통권 발매기 중 1대에서만 충전할 수 있다.

기후동행카드 기능을 탑재해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신용카드 서비스는 9월 말 출시를 목표로 준비 중이다. 지난 1월 말 출시된 기후동행카드는 누적 판매량 100만장을 돌파하며 호응을 얻고 있다.


서유미 기자
2024-04-22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