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보·행정 지원 강화… 전통시장 경쟁력 높이는 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김해·고령 가야고분군 통합관리센터 유치 ‘신경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전남도, 무안공항 활성화 위해 통합 이전 총력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이경숙 서울시의원, 창동차량기지 방문 4호선 신형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행안부, ‘고향올래 사업’ 지원 대상 21개 지자체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행정안전부는 체류형 생활인구를 확보해 지역경제 활력을 높이기 위해 추진한 ‘고향올래 사업’ 공모 결과 최종 21개 지자체를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처음 시행되는 고향올래 사업은 총 6개 시책으로 구성됐으며 총 200억원(지방비 포함)이 지원될 예정이다.

여가·휴양·체험 등을 목적으로 거주 공간, 체험 프로그램 등을 지원하는 ‘두 지역 살아보기’ 분야에는 강원 춘천, 전남 고흥, 전남 영암, 경남 사천 등 4곳이 선정됐다. ‘로컬유학 생활인프라 조성’ 분야는 강원 인제, 전북 김제, 진안 등 3곳에서 진행된다.

‘은퇴자 공동체마을 조성’ 분야에는 제주 1곳이 선정됐고 ‘청년 복합공간 조성’은 충북 증평, 전북 고창, 전남 광양, 경북 청도 등 4곳에서 진행된다.

‘워케이션’ 분야에서는 부산 해운대, 울산 동구, 경기 가평, 강원 평창, 전남 곡성, 순천 등 6곳이 선정됐다.

정부는 참여자가 근무할 수 있는 사무시설을 구축하고 근무 외 시간에 해당 지역을 체험할 수 있는 관광·교류 등 특화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자율과제’ 분야에서는 강원 정선, 충남 청양, 경북 구미 등 3곳이 선정됐다. 정부는 여러 계층의 생활인구가 유입될 수 있도록 지역 특색을 반영해 거주시설과 지역탐방 및 취·창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은주 기자
2023-08-21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홍보·행정 지원 강화… 전통시장 경쟁력 높이는 관악

문화·관광지 연계 유입 인구 늘려 시설 현대화, 시장 이미지도 개선 골목형 상점가 지정 컨설팅·교육 상인회 지원 매니저 4명 늘려 9명

동네 빈터에 주민들 휴식 공간…‘공원 천국’으로 변

새솔공원 준공 오승록 구청장 초화원 조성하고 운동시설 마련 불암산 목공예 체험장도 만들어 ‘상계·수락산’과 새달에 시범 운영 吳구청장 “가족에 힐링·문화공간”

마포구, 추석 연휴 공영주차장 무료 개방

9월 28일~10월 3일 이용료 면제 마포농수산물시장 주자창도 무료

용산구 치매안심센터 모여 ‘기억 찾기’

박희영 구청장 ‘인지 강좌’ 동행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