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의체 가동, 산사태 점검… 장마·태풍 피해 예방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찰특공대 띄우고, 정신응급센터 열고… 이상동기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이천서 전국 첫 벼베기 …임금님표 이천쌀 120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도시철도 2호선 28년 만에 첫삽… ‘수소연료 트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아침 굶지 마세요… 광주 근로자에 ‘반값 한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샐러드·샌드위치값 50% 지원


강기정(오른쪽 두 번째) 광주시장이 27일 오전 광산구 하남근로자종합복지관 1층에 마련된 산단근로자 조식지원 ‘간편한 아침한끼’ 개소식에 참석, 근로자들과 샌드위치를 먹으며 대화를 나누고 있다.
광주시 제공

광주시가 전국 최초로 근로자들의 건강을 위해 ‘반값 아침한끼’를 지원한다.

광주시는 27일 오전 광산구 하남근로자종합복지관 1층에서 ‘간편한 아침한끼’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섰다. 민선 8기 핵심 사업인 ‘간편한 아침한끼’는 근로자 조식 지원 사업이다. 광주시는 식사를 하지 못하고 아침 일찍 출근하는 근로자의 건강권을 확보하고 복지를 증진하는 것은 물론 고금리·고물가 등 경제 위기 속 근로자들의 식비 부담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광주시가 구매 비용의 50%를 지원하며, 근로자들은 ‘간편한 아침한끼’에서 샐러드나 샌드위치 등을 절반 가격(3000원 상당)에 구매할 수 있다.

근로자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일정 수량 이상을 전날까지 주문하면 배달 판매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근로자 수요 등을 파악해 김밥 등 간편식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광주광산지역자활센터가 운영을 맡는다. 이용 시간은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오전 7시부터 10시까지다.

개소식에는 강기정 시장을 비롯해 이용빈 더불어민주당 의원, 박병규 광산구청장, 시의원, 하남산단관리공단, 하남산업단지 입주 업체 대표 및 근로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광주시는 올해 하남산업단지 시범 운영을 시작으로 이용자 수요와 만족도 등을 살펴본 뒤 1일 판매 지원량(현재 100~120개) 확대, 김밥 등 메뉴 다양화, 다른 산업단지로 판매 지역 확장에 나설 예정이다.

광주 홍행기 기자
2023-03-28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